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재형 한국당 영주시의원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마선거구(휴천 1·2·3동) 출마 본격 표밭갈이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01일 22시36분  
▲ 31일 자유한국당 이재형 영주시의원 후보가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표밭갈이에 나서고 있다.
6·13지방선거 영주시의원 마선거구(휴천 1·2·3동)에 출마한 자유한국당 이재형 후보가 지난 31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표 밭갈이에 나섰다.

이날 개소식에는 자유한국당 최교일 국회의원, 장욱현 시장 후보, 도의원 후보 및 시의원 후보들과 서정봉 경북장애인바둑협회 회장, 휴천동 주민 및 지지자 800여 명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자유한국당의 필승과 승리를 위해 개소식이 치러졌다.

이재형유세.jpg
▲ 31일 자유한국당 이재형 영주시의원 후보가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표밭갈이에 나서고 있다.
이어 축사에 나선 최교일 국회의원과 장욱현 시장 후보는 영주시의 경제 발전을 위해 베어링 클러스터의 성공적 유치와 이재형 후보를 지지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재형 후보는 “영주시에 닥친 문제를 고민하고, 지역 맞춤식 공약으로 노령화에 대한 대안과 시민복지, 소상공인 지원 등의 공약으로 살기 좋고, 영주를 떠난 주민도 다시 영주로 돌아오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역량을 최대한 발휘할 것을 다짐한다”며 재선의 의지를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진한 기자

    • 권진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