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불필요한 유통단계 없애고 저렴하게 공급

영주시, 소비자유통센터 개장···농·축산물 등 직접 판매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03일 19시26분  
영주시가 인천시 문학 월드컵 경기장에 ‘생산자연합 소비지유통센터’를 개장했다.
영주시가 2년여 동안 준비해온 ‘생산자연합 소비지유통센터’를 지난 2일 개장했다.

이번 개장한 센터는 중간 유통 단계가 없는 생산자 중심을 콘셉트로 국내 최초·최대 규모로 마련됐다.

유통비용의 거품을 줄이고 깨끗한 농산물을 공급 영주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해 농·축산물, 특산품, 가공, 반 가공 식품, 기타 생필품을 수도권 소비자에게 직접 판매 할 수 있는 대형 광역로컬푸드 형태의 매장이다.

인천시 문학 월드컵 경기장에 위치한 유통센터는 인천시로부터 위탁운영중인 SK와이번즈와 올 3월 오는 2032년까지 15년간 임차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이번 개장한 2층 영주한우 전문식당은 총규모 7600㎡(2300평) 중 1157㎡(350평) 규모로 총 350석을 보유하고 있다.

1층 유통센터는 오는 9월 개장을 목표로 공사를 진행 중이며 영주시민이 직접 참여하는 로컬푸드 판매장과 수도권 남서부에 식자재 공급 영업망을 가진 배송업체가 아웃 소싱으로 참여해 지역 농·축산물 및 가공, 반가공 식품의 대량 판매 시스템을 구축한다.

특히 시는 지속적인 관리를 위해 360㎡(110여 평) 규모의 사무실을 두고 시 공무원이 상주해 유통센터에 출하하는 영주시민들이 자유롭게 사용하는 공동 사무실과 휴게실, 센터 사무실로 활용해 원활한 소통이 가능토록 했다.

영주시 관계자는 “농업 또한 이미 생산한 농산물을 판매하려 애쓰는 형태가 아니라 판매가 되는 농산물을 재배하는 형태로 변화 할 것”이라며 “영주 지역 우수 농특산물 수도권 유통의 전초기지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진한 기자

    • 권진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