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진전문대, 부사관계열 1등 수료자 배출

2018년 28명 입관

배준수 기자 baepro@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04일 19시50분  
육군부사관 18-2기 임관식에서 영진전문대학 부사관계열을 올해 졸업한 김정수 하사(오른쪽)가 1등으로 수료해 육군참모총장상을 수상했다. 영진전문대 제공.
영진전문대학 부사관계열이 육군부사관 임관식에서 1등 수료자를 배출했다.

4일 영진전문대에 따르면, 지난 1일 육군부사관학교에서 열린 육군부사관 18-2기 임관식에서 영진전문대학 부사관계열 올해 졸업자인 김정수(21) 하사가 전체 임관자 542명 중 1등 수료자로 뽑혀 육군참모총장상을 받았다. 영진전문대 부사관계열은 이날 24명의 임관자를 배출했고, 올해에만 육군부사관으로 임관한 졸업생이 28명에 달한다.

김정수 하사는 “대학에서 배운 군사학 지식과 강한 체력을 밑바탕으로 이번 훈련에 적극적으로 나선 결과 대한민국 육군하사로 임관됐고,육군참모총장상까지 받아서 감개무량하다”면서 “대한민국 수호를 위해 열과 성을 다하는 최정예 하사가 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영진전문대 부사관계열은 이날 가진 해군부사관과 해병대부사관 임관식에서도 각각 7명, 2명이 임관되는 등 부사관 양성에 탁월한 성과를 냈다.

김주엽 부사관계열부장(교수)은 “우리 계열은 부사관 선발에 필요한 필기시험과 면접시험, 체력평가 등 모든 요소를 철저하게 분석한 결과를 토대로 군 현장에서 요구되는 인재를 맞춤형 교육으로 양성하고 있다”면서 “부사관 선발, 군장학생 선발시험, 체력평가 대비 등 다양한 영진자율향상프로그램(YAP)으로 대한민국 최정예 부사관 인재를 배출하고 있다”고 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준수 기자

    • 배준수 기자
  • 법조, 경찰, 대학, 유통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