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상주서 국제규모 테니스대회 10일까지 열전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04일 21시40분  
2018 상주 국제 남자 퓨처스 및 여자 서키트 테니스대회가 2일부터 10일까지 9일간 총 상금 3만 달러를 두고 상주 시민운동장 테니스장에서 개최되고 있다.
2018 상주 국제 남자 퓨처스 및 여자 서키트 테니스대회가 2일부터 10일까지 9일간 총 상금 3만 달러를 두고 상주 시민운동장 테니스장에서 개최되고 있다.

ITF(국제테니스연맹)와 대한테니스협회가 공동 주최하고 경북테니스협회와 상주시테니스협회가 주관하고 있는 이번 대회에는 우리나라를 비롯해 세계 32개국 43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하고 있다.

임용래 새마을체육과장은 “국제 규모의 테니스대회가 상주에서 열리게 돼 자부심을 느낀다”며 “세계 각국에서 참가한 선수와 임원 등이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 한국 참가선수는 김청의(세계 랭킹 374위) 선수와 홍성찬(622위), 정홍(643위) 등이 남자 퓨처스에, 그리고 여자 서키트에는 정수남(475위), 한성희(856위) 등이 출전하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대 기자

    • 김성대 기자
  • 상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