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유럽·중국 갈떈 홍역 예방접종 하세요"

손 씻기·개인위생수칙 준수 당부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07일 19시44분  
경북도는 최근 유럽과 중국 등에서 홍역 발생이 지속됨에 따라 해당 지역 방문 계획이 있는 도민들은 사전 예방 접접종 후 출국할 것을 당부했다.

7일 도에 따르면 유럽지역 홍역은 지난 2016년 루마니아에서 유행이 시작된 후 현재까지 프랑스, 이탈리아, 포르투갈, 아일랜드, 그리스, 우크라이나에서 유행이 지속되고 있다.

아시아 지역인 중국, 필리핀, 말레이시아에서도 발생률이 높고 최근 대만에서 유입된 사례로 인해 일본(오키나와 현)에서도 38명의 홍역 환자가 발생했다.

우리나라는 2014년 세계보건기구로부터 홍역 퇴치 국가로 인정을 받았으며, 이후 해외 유입으로 인한 사례가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해외에서 홍역바이러스가 유입되더라도 어린이 홍역 예방접종률이 높아 대규모 유행 가능성은 매우 낮으나 면역력이 충분하지 못한 사람들에서 소규모의 환자 발생이 있을 수 있다.

홍역 유행국가를 방문한 후 입국 시 발열, 발진 증상이 있을 경우 국립 검역소 검역관에게 반드시 신고하고 귀가 후 홍역 의심증상이 나타나면 타인과의 접촉을 최소화하는 한편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에 문의하고 안내에 따라 의료기관을 방문토록 당부했다.

이원경 경북도 복지건강국장은 “홍역은 전염력이 매우 높지만 2번의 예방접종으로 충분히 예방 가능하므로 예방접종과 감염예방을 위한 손 씻기와 기침예절 지키기 등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