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도, 경제·산업분야 공모 잇단 수확

과기정통부 사업 선정 4개 분야 연구 7년간 91억 지원 받아
안동대 등 지역대학 연구소·전통시장 활성화 국비 확보도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10일 19시40분  
경북도청 신도시 전경
경북도가 최근 유관기관, 대학 등과의 협업을 통한 전략적 대응으로 정부의 경제산업분야 공모사업에 잇따라 선정됐다.

10일 경북도에 따르면 지역대학인 대구한의대학교와의 산학협력을 통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연구재단)가 주관하는 ‘2018년도 선도연구센터 지원사업’공모에 선정됐다

이 사업은 지난 2002년부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주관하는 사업으로 이학, 공학, 기초의과학, 융합 등 4개분야에 기초연구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7년간 국비 91억 원(총사업비 126억 원)을 지원 받는다.

이번 국가 공모사업 선정으로 대구한의대의 한의학분야 기초연구에는 간장질환에 최적화 소재 발굴, 간장질환에 대한 한약-침 병용 연구 및 임상기반 확보, 간장질환 치료용 소재 제품화 등의 사업이 지원된다.

또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2018년 이공분야 대학중점연구소지원사업’에 안동대(농업과학기술연구소)와 금오공대(신소재연구소, ICT융합특성화연구센터)가 선정돼 9년간 국비 150억 원을 지원받게 됐다.

안동대 농업과학기술연구소는 꽃가루매개체 보호 및 자연친화적 증식방안 개발, 산업 곤충 자원화를 통해 꽃가루 매개 친화형 농작물 생산성 고도화 시스템 등을 개발한다.

금오공대 신소재연구소는 탄소소재, 공정 및 제품 관련 학과(탄소학과)를 내년부터 신설, 전문 탄소인력을 양성하고 탄소·흑연 소재 구조 제어 및 흑연 융합소재 개발 등을 통해 지역산업의 업종전환 및 산업구조 다변화에 주력한다.

신소재연구소와 함께 선정된 ICT융합특성화연구센터는 ‘스마트IoT플랫폼 기반 민·군 ICT융합 기술개발’을 통해 IoT와 ICT 기술을 융합, 다양한 국방시스템 핵심기술을 개발하고 사업화한다.

이밖에 중소벤처기업부의 ‘2018년도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지원 공모사업’ 심의 결과, 전통시장 희망프로젝트 사업 등 4개 분야에 국비 126억 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세부사업별로 문화관광형 시장 및 특성화 첫걸음 기반조성시장 사업에 4개 시장(국비 9억5000만 원), 주차환경개선사업에 1개 시장(국비 102억6000만 원), 화재감지시설 설치사업에 6개 시장(국비 3억8800만 원), 장보기 및 배송서비스 사업 등에 28개 시장(국비 10억6000만 원)이 각각 선정됐다.

송경창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최근의 정부 정책이 대형사업 보다는 공모사업이 많아지는 추세인 만큼 지역의 연구기관과 대학, 지자체, 유관기관과 연대해 지역의 특화된 사업 발굴과 국비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