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여름철 집중호우 인명·재산 피해 최소화”

상주시, 재해예방사업 조기 마무리 '총력'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17일 16시23분  
화북면 소재 재해 위험지구 정비 현장
상주시는 본격적인 장마가 오기 전에 올해 계획된 재해 예방사업을 모두 마무리하기로 하고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총 사업비 113억 1600만 원을 들여 집중호우 수해 복구사업 9개소와 재해 위험지구 6개소에 대한 하천 개수와 제방보강, 통수 단면 부족 교량 개체 등의 치수 안정성을 확보해 다가올 장마 피해를 최소화 하겠다는 것.

특히 지난해 집중호우 피해가 심했던 화북면 일원에 대한 복구사업은 6월 현재 95% 완료했고 나머지 사업도 장마 전에 완료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경호 안전총괄과장은 “장마철 이전에 현재 진행 중인 재해 예방사업을 모두 마무리해 주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상주시는 재해 예방사업 추진 전담팀 2개 반을 구성하고 수시 현장점검과 민원 애로사항을 청취해 공사 품질향상은 물론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들을 해소하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대 기자

    • 김성대 기자
  • 상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