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예천서 18일까지 KBS배·코리아 오픈 육상 열전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17일 21시04분  
코리아 오픈 경기대회에 출전한 선수들이 100m출발점에서 힘찬 도약을 하고 있다.
14일부터 예천군에서는 국내 최대 규모 육상대회인 제46회 KBS배 전국육상대회 겸 2018 코리아오픈 국제육상대회가 예천공설운동장에서 4,000여 육상인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리고 있다.

대한육상연맹과 KBS가 주최하고 경상북도육상연맹, 예천군육상연맹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전국 초·중·고·대·일반부 280개 팀 4,000여 명의 선수단이 참가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대회로 14일부터 18일까지 5일간 펼쳐진다.

아울러 KBS배 대회와 함께 16일~17일 이틀간 치러지는 2018 코리아오픈 대회는 해외 10개국 100명의 선수단이 찾는 국제육상대회로 예천군에서 치러지는 최초의 국제육상대회이다.

이현준 군수는 “육상의 메카인 예천에서 열리는 첫 번째 국제육상대회가 개최되어 감회가 새롭다”며 “육상과 양궁을 통한 스포츠마케팅으로 예천을 알리고 지역경제가 더욱더 활성화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

    • 이상만 기자
  • 경북도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