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상주시, 美 학생교류단 홈스테이 실시

국제 문화교류 활성화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18일 20시01분  
미국 데이비스시 학생교류단 8명이 상주시를 방문해 환영식을 가졌다.
국제 자매결연 도시인 미국 데이비스시 학생교류단 8명이 상주시를 방문해 지난 15일부터 24일까지 지역 고등학교 1학년 학생들과 홈스테이 교류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학생교류단은 국적을 초월한 친근하고 꾸밈없는 홈스테이 교류를 통해 가정 및 학교생활과 문화를 체험하고 역내 관광지(경천대, 도남서원, 자전거박물관, 함창 명주테마파크) 방문과 DMZ 비무장 지대 투어 등 다양한 활동을 펴고 있다.

인솔자 Matthew Kino(매튜 키노)씨는 “데이비스시의 학생들이 상주 방문해 매우 들뜬 상태고 한국 친구들과의 교류에 많은 기대감을 가지고 있다”며 “9박 10일간 진행되는 홈스테이를 통해 한국과 상주에 대해 더 많은 것들을 배워가겠다”고 말했다.

추교훈 부시장은 “국제 자매도시 교류에 대한 장기적 발판 마련을 위해 앞으로 이러한 행사를 더 늘려 나가겠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대 기자

    • 김성대 기자
  • 상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