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위군, 민간단체 영농폐기물 수거 '효과있네'

상반기 수거보상금 98개 단체 8032만 원 지급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20일 19시24분  
군위군
군위군은 올해 상반기 동안 영농폐기물을 거둬들 인 98개 민간단체에 8032만 원의 수집보상금을 이달 말까지 각 단체 통장으로 지급한다.

20일 환경산림과 환경미화 담당에 따르면 군은 영농폐기물로 인한 토양오염과 농촌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영농폐기물 수거보상금 지원하고 있다.

마을부녀회와 노인회 등 민간단체의 자발적으로 사업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올해부터 영농 폐비닐 수거보상금을 A등급은 100원에서 140원, B등급은 80원에서 100원으로 대폭 인상하기로 했다.

수거처리절차는 △영농 폐비닐은 마을별 또는 단체 농가 등에서 이물질을 제거 후 마을 공동집화장에 모아 민간수거위탁자에게 통보해 처리하고 △농약 빈 용기는 플라스틱과 봉지 등으로 구분한 후 의성군 환경관리공단 무인 사업소로 직접 운반하거나 민간수거위탁자에게 통보해 처리하면 된다.

김영훈 환경미화 담당은 “영농폐기물은 농경지 오염 등 농촌 지역 환경오염 유발의 주원인이 되고 있다”며 “ 수거장려금도 받고 농촌 환경도 지키는 선도자로서 농업인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또, “공동집화장을 추가 확충하는 등 기반시설 정비를 통해 영농폐기물 수거를 활성화하겠다”고 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