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맛 품질 최고' 군위 자두·복숭아 공판장 개장

자두 5㎏ 4만3000원 낙찰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24일 20시35분  
군위군은 22일 군위농산물공판장을 개장하고 자두, 복숭아 등 농산물 본격 출하를 시작했다.
군위군은 22일 군위농산물공판장을 개장하고 자두, 복숭아 등 농산물 본격 출하를 시작했다.

개장행사에는 김영만 군위군수를 비롯 지역농협장, 군의원, 농업인,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해 출하 농업인들을 격려했다.

군위 농산물 공판장은 농업인들이 생산한 농산물을 적정한 가격에 출하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지역 농업인의 출하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사업비16억, 연면적 2073㎡으로 전자경매시스템 등 첨단 현대화된 시설을 갖추어 2016년 6월 개장한 바 있다.

최근 저온피해와 우박, 서리 등 영향으로 조생종 자두의 출하시기가 작년보다 늦어지고 생산량이 많이 줄 것으로 예상했지만 경매 첫날 출하량은 작년과 비슷한 수준으로 자두 5kg 한박스 전자경매 최고낙찰가 4만3000원에 거래됐다.

군위군은 소비자가 믿고 신뢰하는 군위농산물이 될 수 있도록 속박이, 중량미달, 미숙과 등이 출하되지 않는 공판을 만들기 위해 농협과 농산물 품질관리원 등과 공동으로 지도, 단속을 펼쳐 우수한 품질을 유지할 방침이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올해 여러 이상기온 속에서도 땀 흘려 수확을 거둔 농업인 여러분들의 노고에 감사한다” 면서 “농산물공판장이 지역 농산물 유통의 중심축으로 제 역할을 다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농산물 개방과 노령화 등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업인 소득증대 기여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