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울산대 학생 1070명, 문경서 농촌봉사활동 실시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25일 09시54분  
울산대학교 학생 1070여 명은 25일부터 29일까지 문경시 9개 읍면동 37개 마을에서 하계방학 농촌봉사활동을 실시키로 했다. 사진은 지난해 문경지역에서 농촌일손돕기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울산대학교 학생들.
울산대학교 학생(총학생회장 고대현) 1070여 명은 25일부터 29일까지 문경시 9개 읍면동 37개 마을에서 하계방학 농촌봉사활동을 실시키로 했다.

학생들은 농번기를 맞아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농작물수확(감자, 양파 등), 제초작업, 마을 환경정비 등 봉사활동을 실시해 농촌 고령화로 침체한 농촌 마을에 활력소를 불어넣고 농촌지역 주민들과 대학생들 간의 만남과 소통의 장을 만들고자 한다.

울산대학교의 문경시 농촌봉사활동은 총학생회 주관으로 벌써 6년째 실시하고 있으며, 일손이 부족한 지역 농업인에게 큰 보탬이 되고 있다.

함광식 친환경농업과장은 “학생들의 농촌봉사활동은 일손이 부족해 애태우고 있는 농업인들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어려운 농촌 현실을 이해하고 우리 농산물의 우수성과 소중함을 알아가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