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도창 영양군수 취임 "화합·통합의 영양 만들겠다"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03일 07시18분  
2일 오전 영양군민회관에서 제49대 오도창 영양군수가 취임선서를 하고 있다.
제49대 오도창 영양군수 취임식이 2일 오전 영양군민회관에서 개최됐다.

이날 취임식에는 가족과 내외빈, 공직자 등 700여 명이 참석해 오도창 군수의 취임과 민선7기 영양군의 새로운 출발을 축하했다.

신임 오 군수는 취임사를 통해 “공직생활의 시작과 끝을 함께 했던 고향인 영양 발전의 소임을 믿고 맡겨주신 군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군민의 위대한 결집을 통해 화합과 통합의 영양을 만들겠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인구 3000명 증가, 예산 3000억 원 달성, 농가소득 5000만 원 달성을 골자로 하는 ‘3·3·5프로젝트’ 공약 실현을 통해 모두가 부러워하는 눈부신 영양 발전을 반드시 이뤄 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청기면 토곡리 출신으로, 1980년 영양군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해 경북도 주요 부서를 거친 후 지난해 37여 년의 공직생활을 끝으로 후배 양성을 위해 지방부이사관으로 명예 퇴직했다.

2일 제49대 오도창 영양군수가 장마와 제7호 태풍 ‘쁘라삐룬’북상에 따른 피해 최소화를 위해 재해대비긴급대책회의를 주재하면서 공식 업무에 들어갔다.
특히 영양부군수로 재임 시절, 9건의 정부공모사업에 선정돼 330여 억 원의 국비를 확보하는 등의 성과를 올리기도 했다.

이날 취임식 후 오 군수는 주요 일정을 취소하고 장마와 제7호 태풍 ‘쁘라삐룬’북상에 따른 피해 최소화를 위해 재해대비긴급대책회의를 주재하면서 공식 업무에 들어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형기 기자

    • 정형기 기자
  •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