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남대 인재들 '더 넓은 세상 속으로'

여름방학 맞아 봉사단 57명 등 460명 해외 파견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03일 19시08분  
영남대는 2일 사범대학 강당에서 제35기 해외자원봉사단 발대식을 가졌다.영남대 제공.
영남대 학생들이 여름방학을 맞아 전 세계를 누비며 글로벌 역량을 키운다. 영남대는 매년 방학기간 중 다양한 해외 파견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여름방학에도 영남대 학생 460여 명이 세계 곳곳으로 파견된다.

영남대의 대표적인 해외 파견 프로그램으로 ‘해외자원봉사단’. 2001년부터 지금까지 총 34회에 걸쳐 2570여 명의 학생들이 참가했다. 이번 여름방학에도 제35기 해외자원봉사단 57명을 라오스와 몽골, 우즈베키스탄에 파견해 봉사활동을 펼친다.

이들은 지난 2일 오후 3시 영남대 사범대학 강당에서 발대식을 갖고, 7월 중 각 국에 파견돼 2주간 봉사활동을 펼친다.

이번에 파견되는 봉사단은 현지 초등학교에서 교육과 환경개선 봉사활동을 펼치며 교육, 미술, 체육, 문화 등 4개 팀으로 나눠 한국어와 영어 교육은 물론, 한국음악과 탈춤, 전통놀이 등을 함께하며 한국문화 전파에도 앞장선다.

35기 해외자원봉사단 몽골팀 팀장 배재한(24·경제금융학부 4학년) 씨는 “팀원들이 각자 업무를 나눠 많은 준비를 한 만큼 현지에서 꼭 도움이 되는 봉사활동을 펼칠 수 있을 것이다. 최선을 다해 우리나라와 영남대의 위상을 높이고 오겠다”고 말했다.

서길수 영남대 총장은 “방학을 맞아 학생들이 전 세계 곳곳에서 활동하며 시야를 넓히고 다양한 경험을 쌓을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면서 “더 많은 학생들이 글로벌 마인드를 키울 수 있도록 대학 차원에서 다양한 해외 파견 프로그램을 개발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