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조현우 "대구FC 많이 사랑해주세요"

대구서 팬 사인회···열려라 시민제안 1호 참여도
"아시안게임 출전, 기회 온다면 최선을 다하겠다"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05일 21시37분  
▲ 2018 러시아 월드컵 축구대표팀 골키퍼로 맹활약한 조현우 선수(대구FC)가 5일 오전 대구 중구 동성로 대구백화점 앞 ‘응답하라 대구, 열려라 시민제안’행사장을 찾아 자신의 제안을 적은 종이를 들어 보이고 있다. 조 선수가 적은 제안의 내용은 ‘내년 대구fc 전용구장이 생깁니다. 많은 지원,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였다. 윤관식기자 yks@kyongbuk.com
“대구FC에 대한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립니다”

2018 러시아 월드컵 최고의 스타 중 한명 인 대구FC 소속 골키퍼 조현우가 시민들의 큰 환영에 함박웃음을 지었다.

특히 조현우는 시민들의 성원에 감사 인사를 전하면서 자신보다 K리그, 대구FC에 대한 사랑을 호소해 더 큰 박수를 받았다.

이번 월드컵에서 조현우는 예선 3경기에 출전, 단 3골만 내주며 한국 골문을 든든히 지켰다.

1차전 스웨덴 전부터 신들린 선방을 펼쳤다. 비록 팀은 상대에게 페널티킥을 내줘 0-1로 졌지만 조현우는 모든 축구 팬들의 눈을 사로잡았다.

2차전 멕시코 전도 선방쇼는 이어졌다. 3차전 세계랭킹 1위 독일전에서는 단 1골도 허용하지 않으며 대표팀의 2-0 완승을 도왔다.

조현우는 러시아에서 돌아온 뒤 5일 처음 지역 팬들과 직접 만났다.

이날 대구백화점 앞 동성로 중앙무대는 조현우를 보기 위한 시민들과 대구FC 서포터즈의 발길이 이어졌다. 평일과 비가 내린 날씨에도 불구하고 100여명의 팬들이 조현우를 환영했다.

조현우가 동성로 중앙무대에 오르자 시민들은 일제히 환호성을 질렀다. 시민들에게 인사를 한 뒤 ‘응답하라 대구, 열려라 시민제안’ 1호 제안자로 참여했다.

1호 제안도 역시 축구였다. 조현우는 “새롭게 지어지는 대구FC 전용축구장에 대한 지원과 관심을 많이 가져달라”고 제안하며 축구 사랑을 잊지 않았다.

조현우는 “월드컵에 출전하면서 대구FC 서포터즈는 물론 시민들의 기대에 보답하고 싶었다”며 “앞으로 더 열심히 해 소속팀이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동성로에 앞서 시청을 찾았을 때도 조현우를 향한 환영의 목소리가 끊이지 않았다.


조현우는 조광래 대구FC 단장과 권영진 시장을 만났으며 월드컵 유니폼을 시청에 기증했다. 이 자리에서 짧은 인터뷰도 진행됐다.

해외 진출에 대해 조현우는 몇몇 구단이 접촉했다고 인정했다. 그럼에도 군과 에이전트 문제가 있다며 말을 아꼈다. 해외 진출과 상관없이 경기에 출전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군 문제가 해외진출에 걸림돌이 되는 만큼 오는 8월 열리는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조현우가 선발될지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에 대해 조현우는 “뽑히면 최선을 다할 것이다”며 “그렇지만 상무 입대를 계획했던 만큼 선발 여부와 상관없이 팀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오는 8일 대구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대구FC 홈경기 킥오프 전 조현우를 시 홍보대사로 위촉할 예정이다.

홍보대사로 위촉된 조현우는 앞으로 시정홍보 영상물에 모델로 출연하는 등 대구를 세계에 알리기 위한 홍보대사 활동을 펼친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목 기자

    • 김현목 기자
  •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