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미署, 여름 성범죄예방 불법 카메라·비상벨 중점 점검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08일 15시59분  
구미경찰서 여성청소년과와 생활안전과 범죄예방진단팀(CPO)이 불법 카메라 탐지기 활용해 위장형 불법 카메라 수색을 하고 있다. 구미경찰서 제공
구미경찰서(서장 이성호)는 최근 피서철 성범죄예방을 위해 금오산 야영장 공중화장실과 금오랜드 물놀이 시설 탈의실 등에 대한 불법 카메라 점검, 여성 안심 비상벨 정상작동 여부를 중점 점검했다.

합동 점검팀을 구성한 구미경찰서 여성청소년과와 생활안전과 범죄예방진단팀(CPO)은 불법 카메라 탐지기 활용해 위장형 등 불법 카메라 수색과 화장실 내 구멍 제거를 건물주에게 요청했다.

이성호 서장은 “카메라 등 이용촬영범죄가 더욱더 지능화되고 수법도 점점 교묘해져 가고 있어 시민들의 주의가 필요하다”며 “지역의 공중화장실 및 탈의실 등을 지속해서 점검하는 등 여성이 안심할 수 있는 지역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