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생활폐기물 매립장 반입 검사 강화

영천그린환경센터, 주민감시원 투입 강력 지도·단속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10일 16시51분  
영천시그린환경센터는 가정 및 사업장에서 발생되는 생활쓰레기가 늘어남에 따라 생활폐기물 매립장 반입처리를 강화한다고 9일 발표했다.

그린환경센터는 최근 건축물 개선 작업이 활발해짐에 따라 사업장에서 발생되는 생활쓰레기 양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폐기물과 분리되지 않은 혼합쓰레기는 주민감시원들과 함께 반입을 강력히 지도, 단속한다.

또 시는 공사장 폐기물, 분리배출 되지 않은 혼합 쓰레기의 반입을 차단하기 위해 공사장 폐기물은 담당자가 현장을 직접 확인해 반입 여·부를 판단한다.

시 관계자는 “그린환경센터는 3단계 중 1단계인 17,700㎡로 조성돼 2014년도부터 현재까지 운영되고 있다”며 “생활쓰레기를 배출할 때에는 재활용품, 가연성, 불연성 등으로 분리해 배출해줄 것”을 당부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

    • 권오석 기자
  • 영천지역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