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장세용 구미시장, 2019년 국비확보 총력전

기재부 방문···적극 지원 요청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16일 20시06분  
장세용 구미시장이 기획재정부 구윤철 예산실장과 미래 신성장 R&D사업과 철도·도로 등 SOC사업 등 내년도 정부예산안에 반영될 수 있도록 요청하는 등 국비확보 총력전에 돌입했다


장세용 구미시장이 16일 기획재정부 구윤철 예산실장과 면담을 가지고, 미래 신성장 R&D사업과 철도·도로 등 SOC사업 등 내년도 정부예산안에 반영될 수 있도록 요청하는 등 국비확보 총력전에 돌입했다.

이번 방문은 기재부 심의가 한창 진행중임에 따라 마지막 조율이 중요하다고 판단해 지역의 현안사업이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국비지원의 필요성을 설명하기 위해 방문했다.

장 시장은 이날 기재부 구윤철 예산실장과 만난 자리에서 구미시의 주요 현안사업인 금오시장일원 활성화 사업(120억), 5G 테스트베드 구축사업(5억), 생활환경지능형 실버가전 산업화기반구축사업(12억), 로봇직업혁신센터 사업(10억), 시민운동장 진입도로개설(110억) 등의 사업에 관해 필요성 및 타당성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또한 “지방재정이 열악한 상황에서 지역의 새로운 발전을 위해 국비를 확보하는 길 외에는 방법이 없다”며 “문재인 정부의 국정과제인 국가균형발전 차원에서 많은 도움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장 시장은 “시민과의 약속인 공약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국비확보가 선행되어야 한다”며 “정부의 국가예산안이 확정되는 마지막순간까지 중앙부처 및 국회를 수시로 드나들며 사업의 필요성과 시급성에 대해 설명하겠다.”라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철민 기자

    • 하철민 기자
  •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