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주시, 서릿골 독거노인 공동거주의 집 입주 행사 개최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18일 05시56분  
영주시는 17일 서릿골노인회 주관으로 장욱현 영주시장과 마을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가흥1동 서릿골 독거노인 공동거주의 집’ 입주·환영행사를 가졌다.
영주시는 17일 서릿골노인회 주관으로 장욱현 영주시장과 마을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공동체형 주거모델 조성을 위한 ‘가흥1동 서릿골 독거노인 공동거주의 집’ 입주 및 환영행사를 가졌다.

이번 입주 행사를 가진 가흥1동 서릿골 독거노인 공동거주의 집은 5명의 여성 어르신들이 함께 거주하며 생활하게 된다.

공동거주의 집은 장욱현 영주시장의 공약사업으로 2014년 8월 첫 계획을 수립해 2015년부터 본격 운영해 지역 노인들에게 삶에 보람을 주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인근 지자체들에 주목을 받고 있다.

시는 노인들의 생활안전을 비롯해 취약계층 독거노인의 분산거주를 해소하기 위해 홀로 계신 어르신들이 좀 더 가족과 같은 환경에서 편안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현재 영주시의 독거 노인 공동거주의 집은 현재 10개소가 운영되고 있다.

영주시는 17일 서릿골노인회 주관으로 장욱현 영주시장과 마을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가흥1동 서릿골 독거노인 공동거주의 집’ 입주·환영행사를 가졌다.
특히 시는 지역 민간봉사단체인 새마을회, 노인지원 연계 서비스센터, 보건소 등을 통해 반찬배달, 안부전화, 방문진료 등의 노인맞춤식 복지지원프로그램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 청소년의 인성 교육을 통한 세대간의 소통강화와 새로운 효문화 확산을 위한 효문화진흥원도 올 하반기 완공을 앞두고 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독거노인 사각지대 극복, 어르신들의 외로움 해소 및 생활비 절감 등의 긍정적인 측면이 많다”며 “친구처럼 서로 의지하며 즐겁고 편안한 노후 생활을 보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진한 기자

    • 권진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