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주 새마을금고 흉기강도 범행 3일만에 검거

영주경찰서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19일 17시12분  
16일 영주 한 새마을금고 내부에 강도가 침입해 4300만 원을 빼앗아 달아나는 사건이 발생했다. 사진은 해당사건 CCTV 모습. 경북지방경찰청 제공

영주새마을 금고 은행강도 사건의 피의자 A씨(36)가 사건 발생 3일 만에 경찰에 검거됐다.

영주경찰서(서장 이봉균)는 16일 낮12시 19께 영주시 소재 새마을금고에 침입, 흉기로 직원들을 위협하고 현금 4380만 원을 강취한 혐의로 피의자 A씨(36)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은 발생 현장 주변 CCTV 등을 분석으로 피의자를 특정한 후, 19일 오후 4시 35분께 영주시의 B 병원 앞 노상에서 피의자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피의자를 상대로 자세한 범행동기 및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진한 기자

    • 권진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