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주 풍기농협 산지유통센터 본격 가동

복숭아 농가 경쟁력 제고 소득안정 기대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22일 18시22분  
영주 풍기농협 복숭아 산지유통센터 준공식
영주지역 복숭아 재배농가의 오랜 숙원사업인 풍기농협 복숭아 산지유통센터가 20일 준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영주시 순흥면 석교리에 위치한 복숭아 산지유통센터는 총사업비 17억 원이 투입돼 지난해 11월 공사에 들어가 최근 준공됐다.

유통센터는 부지면적 5994㎡ 건축 연면적 1672㎡ 규모로 집하장, 선별장, 저온저장고, 사무실을 비롯해 비파괴 당도 선별기 등 유통시설 기반을 갖춰 1일 15t의 복숭아 선별이 가능하다.

이번 센터 건립으로 영주시는 영주 복숭아의 대외적인 경쟁력을 확보하게 됐다. 특히 농가와 계약재배를 통한 물량확보와 대량 거래처 발굴로 복숭아 수급조절과 가격안정이 가능해져 지역 복숭아 재배농가의 소득증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시와 지역 농협은 기대했다.

영주시 관계자는 “산지유통센터 준공으로 고령 농촌사회의 상품화와 유통과정의 인력부족 해소, 상품성 및 마케팅 강화, 농산물 산지유통의 규모화를 이뤄 유통시장에서 가격 경쟁력 우위확보는 물론 농업인의 소득안정과 지역 농산물의 경쟁력을 강화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종명 기자

    • 오종명 기자
  • 안동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