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6회 지방자치박람회 경북도 유치

10월 29~31일 경주화백컨벤센터···지역 관광 관련 산업 활성화 기대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23일 19시18분  
제6회 대한민국지방자치박람회가 오는 10월 29부터 31일까지 사흘간 경주화백컨벤센터에서 열린다.

경북도와 행정안전부는 23일 제6회 대한민국지방자치박람회 개최지로 경북도가 최종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대한민국지방자치박람회는 매년 전국의 모든 지방자치단체와 관련 기관·단체가 참석, 우수정책을 홍보하고 지방자치의 미래를 논의하는 장으로 자리매김 해 왔다.

지방자치의 날 기념식에는 대통령을 비롯한 중앙부처 주요인사 및 시·도지사들이 대거 참석하는 등 그 위상이 날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특히 이번 박람회는 민선 7기 출범 이후 처음으로 개최되는 관계로 장소 결정에 많은 이목이 집중됐다.

행정안전부에서 각 지자체의 지방자치발전에 대한 의지, 개최도시와 행사내용에 대한 적정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결과 가장 우수한 평가를 받은 경북도를 최종 개최지로 낙점했다.

박람회 관람을 위해 전국적으로 30만여 명이 경주를 찾을 것으로 예상돼 경주지역의 숙박·음식 등 관광관련 산업의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의 파급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민선 7기 시작과 함께 처음으로 개최되는 대한민국지방자치박람회를 경상북도에서 유치하게 된 것은 매우 뜻깊은 일이다”며 “17개 시·도지사를 비롯해 전국의 많은 관람객들과 관계자들이 개최도시인 경주를 찾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한 치의 소홀함이 없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