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동시의회, 경북도청 동부청사 이전사업 결사반대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24일 06시54분  
안동시의회
안동시의회는 23일 경북도청 환동해종합민원실 신설 등 동부청사 이전사업에 대해 결사반대 성명서를 발표했다.

안동시의회는 경북도가 경북의 균형발전을 도모하고 새로운 발전축 형성을 위해 도청소재지를 이전하였으나, 이제 겨우 1단계 사업을 완료하고 2·3단계 사업으로 신도시조성에 박차를 가해야 할 때, 동부청사 신설 공약으로 도민의 분열만 조장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도청신도시는 당초 계획 대비 기관·단체 이전이 50%에도 미치지 못하고 있으며, 인구유입은 물론 주민 생활 인프라 구축도 미진한 상태이고, 아파트 미분양 속출로 인한 부동산 가격 하락과 원도심 공동화로 이중고를 겪고 있는 실정이다.

안동시의회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경북도의 독단적인 추진을 중단하고 동부청사 건립의 타당성 검증과 도민의 의견을 수렴해야 하며, 지역균형발전이라는 당초 취지를 지켜 경북을 남북으로 쪼개는 일이 결단코 있어서는 안 된다”고 강력 촉구했다.

한편, 경북도는 지난 11일 포항에서 이철우 지사 주재로 첫 간부회의를 개최하여 환동해지역본부를 동부청사로 승격하겠다고 발표한 후, 환동해종합민원실 신설을 포함한 경북도 행정기구 설치 조례 일부개정안을 제302회 경북도의회 임시회 제1차 기획경제위원회에 제출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종명 기자

    • 오종명 기자
  • 안동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