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위 소보면 여성자원봉사대, 손 마사지 재능봉사 활동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24일 18시32분  
군위군 소보면 여성자원봉사대(회장 이애경) 는 24일 관내 마을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재능봉사 찾아가는 손 마사지 봉사활동을 펼쳤다.
군위군 소보면 여성자원봉사대(회장 이애경) 는 24일 관내 마을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재능봉사 찾아가는 손 마사지 봉사활동을 펼쳤다.

봉사활동은 재능기부 봉사활동 중 하나로 소보면 여성자원봉사대 회원 전원이 모여 소보면 평호리 (평지마, 낫거리)의 두 군데 마을회관 어르신 50여 명을 대상으로 손 마사지, 매니큐어 발라주기, 말벗 되어 주기, 다과 제공 등 농사일에 바쁜 어르신들의 피로 해소는 물론 스트레스 해소까지 되는 일거양득의 봉사였다.

소보면 평호리 김모 어르신은 “젊은 처자들이 손 마사지도 해주고 연분홍색 매니큐어도 예쁘게 발라줬다”며 “집에 가서 아들에게 자랑해야겠다”고 말했다.

여성자원봉사대 이애경 회장은 “어르신들이 기뻐하는 모습에 큰 보람을 느낀다”며 “고된 농사일로 생긴 어르신의 굳은살을 보며 앞으로도 회원들과 함께 이러한 봉사활동을 꾸준히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