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폭염 사고·피해 예방 신속 대응 총력"

김천시의회, 무더위쉼터 방문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24일 19시59분  
김천시의회 김세운 의장과 의원들이 23일 무더위 쉼터로 지정돼 운영 중인 자산동 모암경로당 외 3개소를 방문하고 있다. 김천시의회제공
김천시의회(의장 김세운)가 최근 지속하고 있는 폭염에 대한 시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 23일 무더위 쉼터로 지정돼 운영 중인 자산동 모암경로당 외 3개소를 방문했다.

김세운 의장과 의원들은 어르신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폭염 대비 건강관리 수칙을 설명하고, 안전하고 시원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냉방기 가동 상태, 무더위 쉼터 위생 청결 상태 등 시설을 살펴봤다.

김 의장은 “당분간 폭염이 지속할 것으로 전망돼 각종 피해 발생이 우려되고, 특히 어르신들의 건강이 염려되는 만큼 낮에는 외출을 자제해 달라”고 말했다.

이어 “의회에서도 어르신들의 건강과 복지를 잘 살피는 의정활동을 펴나갈 것이며, 집행부와 긴밀히 협조해 폭염으로 인한 안전사고와 피해 예방을 위해 철저하게 대비하고 신속하게 대응해 나갈 수 있도록 온 힘을 쏟겠다”고 했다.

김천에서는 지난 19일 폭염으로 온열 질환 사망자가 발생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