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미 삼성전자 사업부 이전 검토 철회 촉구

구미시의회, 호소문 발표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26일 18시09분  
김태근 구미시의회 의장이 국회정론관에서 백승주·장석춘 국회의원, 장세용 구미시장과 함께 삼성전자 네트워크 사업부 및 삼성메디슨 이전 검토 철회 촉구 호소문을 공동 발표했다.
김태근 구미시의회 의장은 26일 오후 국회정론관에서 백승주·장석춘 국회의원, 장세용 구미시장과 함께 삼성전자 네트워크 사업부 및 삼성메디슨 이전 검토 철회 촉구 호소문을 공동 발표했다.

이번 호소문은 삼성전자 네트워크 사업부 및 삼성메디슨 이전설이 유포됨에 따라 대기업 수도권 이전에 따른 지역경제의 심각한 타격이 올 것을 우려하며 정부와 삼성전자측에 이전 검토 철회를 호소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호소문 발표에 동참한 김태근 의장은 삼성전자 네트워크 사업부 및 삼성메디슨 이전 검토가 대기업 수도권 이전의 본격적인 신호탄이 될 것으로 우려 된다며, 지역경제를 걱정하는 구미시민들의 불안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정부 및 삼성전자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함께 43만 구미시민의 동참을 호소하였다.

한편 구미시의회는 23명의 시의원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이번 사태 해결을 위해 오는 7월 31일 삼성전자본사, 국회, 청와대를 항의 방문할 예정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철민 기자

    • 하철민 기자
  •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