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리랑도시문경시민委 1주년 기념 토론회

‘문경새재아리랑 정체성과 위상정립’ 30일 문경문화원에서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29일 19시09분  
제1회 학술토론회가 ‘문경새재아리랑 정체성과 위상정립’을 타이틀로 오는 30일 오후 2시 문경문화원 제2강의실에서 열린다.
아리랑도시 문경의 이미지를 제고하고, 아리랑에 대한 시민 의견 소통을 위해 결성된 민간단체 ‘아리랑도시문경시민위원회’가 창립 1주년을 넘기면서 첫 학술토론회를 마련한다.

제1회 학술토론회가 ‘문경새재아리랑 정체성과 위상정립’을 타이틀로 오는 30일 오후 2시 문경문화원 제2강의실에서 열린다.

이날 한겨레아리랑연합회 김연갑 상임이사가 ‘문경새재아리랑 정체성과 위상 정립’, 이만유 위원장이 ‘2018 문경새재아리랑제 성공적 개최 도모’라는 주제발표를 하고, 엄원식 문경시 문화재관리담당 학예사와 함수호 문경문화원 전통예술단 지휘자가 패널로 나선다.

이 토론회는 문경시, 문경문화원, 아리랑학회, 한겨레아리랑연합회, 전국아리랑전승자협의회가 후원하고, 문경새재아리랑보존회, 한국국악협회 문경지부, 문경문화원 전통예술단, 문경모전들소리보존회가 참여한다.

토론회는 주제발표, 지정토론자 토론, 참석자 자유토론으로 진행되며, 누구든지 참여해 토론할 수 있다.

이만유 위원장은 “문경새재아리랑제를 앞두고, 문경새재아리랑의 정체성과 위상을 정립하고, 축제에 시민들의 의견을 모으기 위해 마련했다.”며, “민간단체 학술토론회라 그 형식이나 절차가 순수하게 진행될 것”이라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