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경시, 사과피해농가 경감제 구입비 지원

예비비 8600만 원 긴급 투입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31일 18시59분  
폭염으로 피해가 심한 사과농가를 찾아 과원관리 요령을 전파하는 고윤환 문경시장
문경시는 여름철 폭염기간 지속으로 사과 일소현상 등 피해가 급증하고 있어 2차 피해 예방 차원에서 긴급 예비비를 편성, 사과 폭염피해 경감제 구입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폭염으로 피해가 심한 사과 농가를 대상으로 2차 폭염피해 감소를 위한 탄산칼슘과 수세회복 영양제 등 폭염피해 경감제 구입비를 ㏊당 16만원을 지원,540㏊에 예비비 8600만 원이 긴급 투입된다.

고윤환 문경시장은“일소 등 폭염 피해가 심한 과수 농가의 현장을 점검하면서 폭염으로 신음하는 농촌 현실을 공감하고 긴급 예비비 지원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며 미세살수로 과원포장의 온도를 낮추는 등 과원관리 요령을 전파했다.

또한 “전국 최고의 사과 고장답게 이번 위기를 지혜롭게 극복하여 반드시 풍년농사를 달성하자”고 격려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