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영옥-고두심, '할머니네 똥강아지'서 40년 우정

연합 kb@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01일 17시34분  
61년 차 배우 김영옥과 47년 차 배우 고두심이 40년 넘게 이은 끈끈한 우정을 자랑했다.

MBC TV는 오는 2일 오후 8시 55분 방송할 ‘할머니네 똥강아지’에서 할머니 김영옥의 아주 특별한 손님맞이가 공개된다고 1일 소개했다.

손님의 정체는 바로 ‘국민 엄마’ 배우 고두심. 다양한 드라마에서 오랜 시간 호흡을 맞춘 둘은 평소에도 자주 만나며 각별한 인연을 이어왔다. 집안 속사정까지 속속들이 알 정도로 친밀함을 자랑하는 두 사람은 이날도 서로 선물과 요리를 나누며 우정을 자랑했다.

또 이날 공개된 예고편 속 고두심은 김영옥에게 미국에 있는 7살 쌍둥이 손자 사진을 자랑하며 영락없는 ‘손자 바보’ 할머니 모습을 보였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