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스코, 경쟁력 향상을 위한 설비 고도화 '잰걸음'

공장별 성과 공유·향후 계획 등 멘토링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01일 21시07분  
포항제철소는 지난달 31일 본사 대회의장에서 제철소 경쟁력 향상을 위한 설비고도화 멘토링을 실시했다.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는 지난달 31일 본사 대회의장에서 제철소 경쟁력 향상을 위한 설비고도화 멘토링을 갖고 향후 설비고도화를 통한 품질 및 수익성 향상에 나서기로 했다.

설비기술부 주최로 추진된 이번 행사는 오형수 소장과 제선·제강·압연 등 제철소 주요 직책 보임자를 포함해 80여명이 모인 가운데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각 직책 보임자는 그 동안 공장 별로 추진돼온 설비 고도화 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설비 경쟁력 강화를 위한 계획 등을 밝혔다.

포항제철소는 제철소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현재 설비 고도화 3개년 계획을 추진 중이다.

설비 고도화는 각 공정의 설비 성능을 업그레이드해 도입 당시보다 성능을 110% 향상시키는 활동으로, 이를 통해 제품 품질과 생산을 보증하고 수익성을 향상시키는 데 초점을 둔다.

이날 참석자들은 월드프리미엄(WP) 제품 증산과 스마트팩토리 도입 추세에 맞춰 설비관리를 단순 유지보수하는데 그치지 않고 생산 경제성을 높이는 방향으로 고도화를 추진해야 한다는 데 공감했다.

오형수 소장은 이날 강평에서 “설비 고도화가 체계적으로 이뤄지기 위해선 전 공장에서 운전과 정비, 낭비요소를 제거하는 QSS 혁신활동 등이 잘 연계돼야 한다”며 “하반기에도 지속적으로 설비 경쟁력 강화에 힘써 달라”고 주문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욱 기자

    • 이종욱 기자
  •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