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남재철 기상청장, 40.5℃ 기록 경산 하양서 폭염대응 점검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02일 07시28분  
남재철 기상청장이 1일 40.5℃를 기록한 경산시 하양읍을 방문해 자동기상관측장비 시설 등을 점검하고 있다. 경산시
남재철 기상청장이 1일 전국적인 폭염이 장기화하고 있는 가운데 올해 최고기온인 40.5℃를 기록한 경산시 하양읍 금락리의 자동기상관측장비 현장을 찾아, 시설을 점검하고 무더위 쉼터인 한사리 경로당을 방문했다.

남 기상청장은 자동기상관측장비의 온도, 습도, 풍향 측정 장비 등을 직접 관찰하고 시설을 점검한 뒤, 한사 경로당을 방문해 무더위에 지친 어르신들에게 수박을 전달하고 기상청이 제공하는 기상정보 활용 현황과 기상청에 대한 개선 사항에 대한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했다.

한편, 하양읍은 폭염 장기화에 따라 전 직원이 담당 마을을 방문해 폭염대비 행동요령 홍보를 강화하고, 횡단보도 앞 그늘막 설치, 도로 살수 차량 운영 확대 등의 노력을 통해 인명과 재산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활동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