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양군, 지하수 방치공 찾기 운동…수질오염 예방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02일 07시29분  
영양군청
영양군은 지하수를 효율적으로 보존·관리하고 지하수 오염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오는 연말까지 ‘지하수 방치공 찾기 운동’을 펼친다.

방치공은 지하수 개발실패나 사용이 종료됐으나 적절한 되메움 혹은 자연 매몰이 되지 않은 상태로 관리대상에서 누락·방치돼 지하수 오염이 우려되는 은닉된 불용공으로 방치된 관정을 통해 지하수에 유입되는 오염물질을 차단하기 위해 영양군은 사용중지나 방치된 관정을 발굴, 원상복구(폐공)시켜 지하수 수질오염 방지에 적극적으로 대처한다는 방침이다.

지역 내 은닉된 모든 지하수공(온천, 먹는 샘물 등 포함)이 대상이고 해당 읍·면사무소나 영양군 안전재난건설과에 신고 접수하면 된다.

전병호 안전재난건설과장은 “지하수로 개발된 후 오랫동안 활용하지 못하고 방치된 관정을 적극적으로 찾아내어 지하수 오염을 사전에 예방해 나가겠다”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방치공 찾기 사업을 전개해 청정지하수를 유지할 수 있도록 군민들의 참여와 신청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형기 기자

    • 정형기 기자
  •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