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천시 민간 건설사, 시가지 도로 물 뿌리기 지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03일 09시41분  
민간건설사 살수차량이 도로 살수 작업을 하고 있다. 김천시 제공
김천시 민간 건설사들이 도로면 온도 저감을 위한 살수차 지원에 나섰다.

시는 민간건설사와 협력해 지역 공사장에 배치된 살수차 2대를 추가 투입해 시가지 도로에 물 뿌리기 작업을 할 계획이다.

김석조 김천시 전문건설협회장은 “연일 폭염에 지친 시민들을 돕기 위해 작은 일이지만 참여하게 됐다”고 말했다.

앞서 시는 지난 7월 19일부터 도로면 온도 저감과 소성변형예방을 위한 살수차 6대를 배치해 시가지 간선도로 및 혁신도시· 산업단지 등에 물 뿌리기 작업을 하고 있다.

김천시 관계자는 “폭염이 끝날 때까지 살수차 8대를 활용해 도심 주요 도로변에 살수 작업을 하고, 폭염 기간 중 시민 불편이 최소화할 수 있게 실효성 있는 폭염 대책을 계속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