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주시 ‘남산선비 인의예지 도시재생사업’ 본격 추진

국토교통부 도시재생특별위원회 심의에서 최종 확정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08일 16시59분  
영주시 남산선비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계획도.
영주시 휴천동 남산선비 인의예지(仁義禮智) 도시재생뉴딜시범사업 계획안이 국토교통부 도시재생특별위원회 심의를 통과, 국가 지원사항이 최종 승인돼 본격적으로 사업이 추진된다.

8일 영주시에 따르면 2017년 국토교통부 주관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에 선정된 ‘남산선비 인의예지(仁義禮智) 도시재생뉴딜사업’에 대한 활성화 계획 수립과 실현가능성, 타당성 등 평가를 받아 국토교통부 최종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국비 및 자체사업비를 포함 총 사업비 83억 원을 투입 휴천3동 기관차사무소 맞은편 지역 역세권 쇠퇴와 주거지 노후화로 도심 슬럼화 현상이 심각한 남산선비마을에 도시뉴딜재생사업을 통해 주민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목적이 있다.

또 선비문화센터, 공공임대주택, 기반시설정비사업 및 생활편익시설 정비사업 등을 추진함과 동시에 주민역량강화사업을 통해 주민 스스로 거점시설을 운영할 수 있는 역량을 키워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시는 앞으로도 현 정부의 역점시책인 도시재생뉴딜사업 공모 준비를 위해 도시재생활성화계획을 수립해 나가기로 했다.

배종태 도시과장은 “국토부로부터 승인받은 주요사업에 대한 보상 및 주민교육 등 사업추진을 위한 기초발판을 마련하고 다양한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앞장서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진한 기자

    • 권진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