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해경, 15일까지 위험예보 '주의보' 격상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12일 18시31분  
포항해양경찰서는 최근 연안 해역 인명사고 증가와 제14호 태풍 ‘야기’ 북상에 따라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10일부터 15일까지 6일간 위험 예보 ‘관심’단계를 ‘주의보’단계로 격상하고 안전사고 예방 활동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위험예보제는 연안사고 안전관리 규정에 의거, 연안의 위험한 장소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할 것에 대비해 관심·주의보·경보 총 3단계에 걸쳐 운용된다.

올해 7~8월 현재까지 포항·경주 연안 해역에서 총 15건 안전사고가 발생해 3명이 숨지는 등 여름철 사고는 날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또 제14호 태풍 ‘야기’북상으로 높은 파도가 예상됨에 따라 연안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위험예보제를 ‘주의보’단계로 격상 발령했다.

포항해경은 갯바위·방파제·지정해수욕장과 연안 해역(자연발생 유원지 등) 해·육상 순찰을 강화하고, 기상 불량 시 방파제·갯바위·물놀이 입수금지 등 안전 요원 통제에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 비지정 해변에서의 물놀이와 음주 수영을 자제하고, 구명조끼는 반듯이 착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석호 기자

    • 손석호 기자
  •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