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경북, 13일 일부 소나기…찜통더위 계속

류희진 기자 hjryu@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12일 18시31분  
대구와 경북 일부 지역에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36℃ 내외의 무더위는 계속될 전망이다.

월요일인 13일 경북북부내륙지역에 5~40㎜의 천둥·번개를 동반 강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12일 대구기상지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포항 26.8℃로 유일하게 열대야가 나타났고 상주 24.3℃, 대구 24.2℃, 영천 24.0℃를 기록했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의성이 34.4℃로 가장 높았고 구미 32.8℃, 안동 32.2℃, 대구 32.0℃, 영천 31.8℃, 포항 29.3℃ 등의 분포를 보였다.

또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구름이 많은 가운데 대기 불안정으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비가 내리는 지역은 일시적으로 기온이 낮아지겠으나 기온은 다시 오르며 불쾌지수가 높은 더운 날이 계속되겠다.

13일 아침 최저기온은 봉화·영양 22℃, 영주 23℃를 비롯해 안동 24℃, 대구·포항 26℃ 등이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의성 37℃, 대구·안동 36℃, 포항 34℃ 등 33~37℃ 분포로 기온은 다시 올라 찜통더위를 보이겠다.

14일 아침 최저기온은 22~27℃며 낮 최고기온은 33~38℃ 분포로 전날과 비슷한 더운 날씨가 예상된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낮 동안 오른 기온이 밤사이에도 내려가지 못해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어 열사병과 탈진 등 온열 질환 관리와 농·수·축산물 관리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희진 기자

    • 류희진 기자
  • 포항 남구지역, 의료, 환경, 교통, 사회단체 등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