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산시, 평산1동 마을도랑살리기 사업 발족·협약체결

민·관·환경단체 공동추진협의체 구성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13일 17시50분  
경사시는 지난 11일 평산1동 마을회관에서 ‘마을 도랑살리기 사업 발족식 및 협약식’을 가졌다.
경산시는 지난 11일 평산1동 마을회관에서 마을 주민, (사)환경보전실천연합중앙회, 시의원, 시 관계자 등 80여 명 이 참석한 가운데 ‘평산1동 마을 도랑살리기 사업 발족식 및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경산시 마을 도랑살리기 사업은 수질 및 수생태계 건강성 증진을 위해 물길 상류부터 단계적이고 지속적으로 관리하는 환경부 주관 공모사업이다.

이 사업은 지금까지 상대리, 하대1·2리, 점촌동 마을 구간 4.6km를 사업비 1억 2000만 원을 들여 완료했고, 올해는 평산1동 마을 구간(0.6km) 도랑 살리기가 추진된다.

올해 추진되는 평산1동 마을 도랑살리기에는 3000만 원의 낙동강 수계관리 기금이 지원되며, 도랑 내 퇴적 쓰레기 제거, 쓰레기 종량제 봉투 공급, 수질정화식물 식재, 도랑 주변 환경정화활동, 주민실천 교육 등을 연말까지 추진하게 된다.

이날 주민실천 서약서 낭독은 새마을지도자, 부녀회장이 낭독했으며, 우리 손자 손녀가 마을 도랑에서 물고기를 잡고 물놀이를 할 수 있도록 마을 주민 모두가 솔선수범할 것을 다짐했다.

김인원 환경과장은 “옛날 마을도랑에서 가재 잡고, 물장구치던 추억이 떠오르는 도랑을 살리는 사업은 지역주민의 자발적인 참여와 환경보전에 대한 실천의지가 가장 중요하다”면서 “건강한 수생태계를 위해 주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기환 기자

    • 황기환 기자
  •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