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일대 소방방재학과, 소방공무원 산실로 ‘우뚝’

올 상반기 임용시험에 26명 '합격'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20일 16시42분  
러시아 국립소방대학에서 양국이 함께 진행한 캡스톤디자인 연수 장면.경일대.
경일대(총장 정현태) 소방방재학과가 소방공무원 배출 요람으로 주목받고 있다. 경일대 소방방재학과는 2018년 상반기 소방공무원 임용시험에 26명의 합격자를 배출했다.

소방방재학과는 지난해 15명에 이어 올해 상반기에만 26명이 소방공무원 임용시험에 합격, 하반기 시험을 준비하고 있는 학생들을 포함하면 지난해 합격생 수의 2배를 웃도는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일대 소방방재학과가 학생들의 노력과 교육부 특성화 사업 외에도 학교 차원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해를 거듭할수록 좋은 성적을 내면서 인재를 육성함과 동시에 소방공무원 배출 요람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실제로 소방방재학과는 교육부 대학특성화 사업인 ‘목표지향형 소방안전 인력양성사업단’을 운영하며 소방 관련 자격증 특강, 러시아 국립소방대학 연수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고 있다.

또 투비(TOBE) 이노베이터(Innovator) 사업을 통해 지역의 노인·아동복지 시설에 대한 소방안전교육과 점검뿐만 아니라 심폐소생술 실습, 자동 심장충격기 사용 교육 등도 진행하고 있다.

소방대학 제갈영순 학장은 “그동안 정부와 학교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전국 최고수준의 교육시설을 갖추었다고 자부하며 소방공무원을 포함한 소방안전 전문인력 양성의 메카로 자리매김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