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주은영 구미대 재단이사장, 국제유교문화서예대전 기로부 '대상'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21일 20시29분  
▲ 주은영 구미대학교 재단이사장(구미교육재단)이 ‘제14회 국제유교문화서예대전’에서 기로부 대상을 수상했다.(왼쪽)
주은영 구미대학교 재단이사장(구미교육재단)이 21일 열린 ‘제14회 국제유교문화서예대전’ 시상식에서 기로부 대상을 수상했다.

국제유교문화서예대전은 유교문화도시 안동이 유·무형의 문화재를 보존하고 유교문화를 창조적으로 계승·발전시켜 새로운 문화 창출의 기틀을 마련하고자 (사)한국미술협회 안동지부(지부장 지승호)가 매년 개최하고 있다.

이번 대전은 일반부와 기로부(1948.6.30. 이전 출생)로 나눠 한글, 한문, 문인화, 전각, 서각, 서경 분야 작품을 공모해 부별 대상을 비롯 최우수, 우수, 특선 등 수상자를 선정했다. 응모작은 총 280여 점에 달한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에서 열린 이날 시상식에서 주 이사장은 한문 부문에 출품해 기로부 최고상인 대상을 수상했다.

주 이사장이 출품한 한문 작품은‘우물 속의 달(詠井中月)’으로 고려시대 문장가로 유명한 백운거사(白雲居士) 이규보(李奎報)의 시(詩)이다.

한문 붓글씨만이 가지고 있는 독특하고 아름다운 선과 미를 잘 표현한 작품으로 기본에 충실하면서도 획이 단아하고 운필과 용필 및 장법이 모두 뛰어난 수작으로 평가받았다.

김시형(서예가) 심사위원장은 심사평에서 “작품의 수준이나 출품 수에서 어느 공모전에도 뒤지지 않는 훌륭한 대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옛말에 ‘사람이 먹을 가는 것이 아니라 먹이 사람을 간다(非人磨墨 墨磨人)’는 것처럼 서예를 통해 인격도야의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 이사장은 “몸과 마음을 다스리며 바르고 맑은 정신을 함양하는 서예의 즐거움에 빠져 한 걸음씩 걸어왔다”며 “부족한 저를 가르치고 이끌어주신 스승(충재 연민호(해동서실 원장))님께 깊은 감사를 드리고 이 영광을 돌리고 싶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철민 기자

    • 하철민 기자
  •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