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주시, 맛·영양 풍부한 사찰음식 대중화 선도

농기센터서 사찰음식 교육 특강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22일 19시10분  
▲ 영주시우리향토음식연구회 40여명을 대상으로 사찰음식 전문가 백양사 천진암 정관스님의 현장 실습과 강의를 하고있다.
영주시는 지난 21일부터 22일까지 이틀간 농업기술센터에서 사찰음식 교육 특강을 개최했다.

이번 교육은 영주시우리향토음식연구회 40여 명을 대상으로 사찰음식 전문가 백양사 천진암 정관스님의 현장 실습과 강의로 진행됐다.

이에 따라 사찰음식 8종의 효능과 감말랭이 오미자청 무침, 새송이 버섯조청조림, 여름 오이만두, 수삼 채소탕 등을 선보였다.

사찰음식은 담백한 맛과 영양이 풍부하다고 알려져 웰빙시대인 요즘 많이 찾는 건강음식으로 채식주의자들도 많이 관심을 갖는 음식 가운데 하나다.

영주시는 쉽게 접하기 힘든 사찰음식을 직접 만들고 먹어봄으로써 영주에 특화된 사찰음식을 개발해 대중화에 나선다.

특히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되어 가치를 인정받은 부석사 인근 식당가에서 판매할 수 있는 영주대표 사찰음식 개발에 주력할 계획이다.

영주시 관계자는 “이번 교육을 통해 영주에 특화된 소박한 맛과 멋을 살린 사찰음식 메뉴를 개발해 주요 관광지 활성화와 더불어 음식관광에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진한 기자

    • 권진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