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시 노사민정협의회, 실무협의회 정기회의 개최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23일 18시40분  
포항시 노사민정협의회는 23일 오후 근로자복지관 노사민정협의회 회의실에서 노사민정협의회의 실천 과제 선정을 위하여 실무협의회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포항시 노사민정협의회는 23일 오후 근로자복지관 노사민정협의회 회의실에서 노사민정협의회의 실천 과제 선정을 위하여 실무협의회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정연대 일자리경제국장(위원장) 주재로, 2018년 포항시 노사민정협의회에서 공동선언문 협약체결에 따른 실천과제 중 실무분과위원회에서 발의된 2018년 임,단협 사업장 방문 현장 애로사항, 노사민정협의회의 역할과 근로시간 단축 등 노동관련시책 시행에 따른 사항을 중점 토의했다.

특히 노동단체에서 발의한 2018년 임단협 사업장 방문은 근로시간단축, 교대제개편, 임금보전 등으로 노사 간 민감한 사항이 많이 발생돼 임단협기간이 종료된 사업장 중심으로 기업애로차원의 간담회 형식으로 방문하는 것으로 안건을 변경해 선정했다.

정 국장은 노사민정협의회 사무국내 3개 분과위원회(노사관계안정분과위원회, 차별개선분과우원회, 일자리창출분과위원회) 위원들에게 실무분과위원회의 원활한 운영을 당부하고 산업재해와 노사분규의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당부했다.

또한 노사민정협의회의 사회적 역할 제고를 위해 취약계층 대상으로 무료급식 활동과 노동관련 이슈사항에 대해 시민 및 근로자에게 충분한 설명이 될 수 있도록 캠페인 전개를 강조했으며, 채택된 안건에 대하여 방문기업, 세부일정, 캠페인 전개 등 세부 일정을 노사민정 협의회 사무국에서 중심돼 추진하기로 했다

2018년에는 유럽 연합의 철강제품 세이프가드 발동과 미국의 자국(민) 무역보호 정책으로 국제유가 상승 등으로 경기침체 국면으로 진입돼 우리지역 철강산업의 기업과 상권 침체에 직접적 영향을 주고 있으며, 지역적으로는 최저임금, 근로시간 단축 등으로 노사 간 교섭이 장기화 예상된다.

정연대 국장은 “시민들에게 미치는 영향이 큰 만큼 노사민정 실무협의회 소속 및 회원 단체(기업)에서도 적극 협조 해 줄 것”을 당부하고 “노사관계 안정 및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성일 기자

    • 곽성일 기자
  •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