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도, 첫 여성 인사팀장 'MVP 공무원' 윤희란 사무관 발탁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26일 18시11분  
▲ 윤희란 사무관
경북도 인사팀장에 처음으로 여성 공무원이 전격 발탁됐다.

경북도는 지난 24일 공모절차를 거쳐 신임 인사팀장에 여성인 윤희란(47) 사무관을 내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팀장 직위 공모에는 오랜 관행 속에 고착돼 있는 폐쇄적인 인사 관행을 혁파하고 자유스러운 분위기에서 모두 7명이 신청해 역대 최고의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동료직원들의 다면평가 등을 거쳐 윤 사무관이 최종 발탁됐다.

신임 윤 인사팀장은 관광진흥과, 자치행정과, 대변인실, 예산담당관실 등 주요 부서를 두루 거쳤고, 특히 2012년에는 여성 최초로 MVP 공무원으로 선정됐으며, 탁월한 업무추진력과 풍부한 실무경험을 바탕으로 인사 분야에 새로운 혁신의 바람을 일으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북도의 이번 여성 인사팀장 발탁은 민선 7기를 맞아 지원부서 인력을 축소하고, 일자리 창출과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행복한 경북 만들기 등 일하는 부서에 근무하는 스타인재를 발굴해 등용하는 한편 능력과 성과, 전문성 중심의 인사운영으로 조직 경쟁력을 강화하고, 열심히 일하는 공직자가 우대받는 공직문화를 조성하고자 하는 이철우 도지사의 확고한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경북도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주요보직에 여성공무원을 과감히 발탁해 사기진작과 성취동기를 부여하고, 하반기 인사혁신 태스크포스팀을 구성해 직원이 공감하는 객관적인 인사기준을 마련 후 내년 상반기 정기인사 시부터 적용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