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도, 기부금으로 일자리 창출·저출생 문제 극복

9월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업무협약 체결·전용계좌 개설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26일 18시11분  
경북도청사 전경.
경북도는 다음 달부터 ‘고향사랑 경북사랑 나눔’운동의 일환으로 경북발전 기부금을 모금해 일자리 창출과 저출생 문제 극복을 위한 사업에 사용한다.

26일 경북도에 따르면 고향사랑 경북사랑 나눔운동은 도민과 출향민, 경북도와 연고가 있는 사람을 대상으로 1인당 연 1회 1만원 이상 기부금을 모금하는 것으로 모금에 참여한 자에 대해서는 경북도민에 준하는 혜택도 부여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기부금 모금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용계좌를 개설해 모금활동에 들어갈 예정이다.

온·오프라인 홍보활동은 물론 경북 출신의 유명인사를 홍보대사로 위촉해 경북 알리기와 기부금 모금에 적극 활용한다.

또 도민의 날 행사 등 각종 행사 시 안내 부스를 운영해 기부금 모금운동을 적극 홍보하고 재경도민회, 재경시군향우회와 각 시도별 향우회 등과 함께 출향인을 대상으로 한 고향사랑 기부금 모금 캠페인도 전개해 나간다.

기부금 모금에 참여한 출향인사들에게는 ‘고향사랑 도민증’을, 그 외의 인사들에게는 ‘경북사랑 도민증’을 발급하는 한편 소득공제, 도내 관광지 무료입장 및 할인 행사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경북도는 10월 중 서울, 대구, 부산, 울산 등 출향도민회 회장단과 간담회를 갖고 경북발전기부금 모금에 대한 홍보 및 협조를 요청하는 한편 10월 29일부터 31일까지 경주 하이코에서 열리는 제6회 대한민국 지방자치박람회와 연계해 ‘고향사랑 경북사랑 나눔’런칭 행사를 갖고 기부금 모금을 본격적으로 펼쳐나간다는 방침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