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 영일대해수욕장 버스킹무대 '와장창'…안전불감증?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27일 07시51분  
25일 오후 5시께 포항시 북구 영일대해수욕장 3번 버스킹무대에서 공연준비로 음향장비 등 공연장비를 내리우던 차량이 와장창 내려 앉았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지난 25일 오후 5시께 포항시 북구 영일대해수욕장 3번 버스킹무대에서 공연준비로 음향장비 등 공연장비를 내리던 차량이 와장창 내려앉았다.

차량 무게를 버티지 못한 목재가 부서지면서 내려앉은 것.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주변은 통행이 금지됐다.

포항영일대해수욕장 버스킹무대에 대한 포항시의 적극적인 대책, 점검이 시급히 필요한 시점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성 기자

    • 이은성 기자
  • 경북일보 사진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