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주 급속수처리기술 아랍권 진출 '청신호'

레바논·걸프 수처리기업 방문···현장 견학 후 해외사업 논의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28일 19시13분  
경주시가 자체 개발한 급속수처리기술(GJ-R) 견학을 위해 경주를 방문한 레바논 수처리기업 대표단이 지난 27일 보문정수장에 설치한 이동식급속수처리차량에서 덕동댐 원수 정화처리 시연에 참여하고 있다. 경주시
경주시가 자체 개발한 급속수처리기술(GJ-R)이 해외 물산업시장에서 호평을 받고 있는 가운데 레바논과 걸프지역에서도 현장 견학을 위해 경주를 찾는 등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경주시는 27일, 28일 양일간 레바논 수처리 엔지니어링 기업인 ㈜메카니카 디자인의 엘리에 엘 가산 대표이사와 수처리전문가 일행이 맑은물사업본부를 방문해 해외사업 진행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들은 보문정수장과 산내면 대현2리 시범시설을 비롯해 GJ-R이 적용된 경기도 남양주시 진건푸른물센터와 경산시 중수도공급시설을 견학했다.

이번 현장 견학은 레바논과 아랍 걸프지역에 대규모 상하수처리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메카니카 디자인에서 올해 브라질 세계물포럼과 싱가폴 국제물주간에서 우수한 수처리 기술력을 선 보인 GJ-R에 높은 관심을 갖고 기술 도입에 앞서 현장에 적용된 시설 견학을 적극 요청해 이뤄졌다.

먼저 27일에는 경주시가 자체 개발한 이동식 급속수처리차량을 보문정수장에 설치해 덕동댐 원수를 즉석에서 정화처리하는 현장 시연에 참여하고, 이어 시범 시설로 설치된 일 150t 규모의 산내면 대현2리 GJ-R시설 견학을 진행했다.

이후 에코물센터를 방문해 수질연구진들과 수처리 기술에 대한 문답과 향후 레바논 해외사업 진행에 관한 세부적인 사항을 논의했다.

28일에는 GJ-R장치가 설치된 경산시 임당역 중수도공급시설과 일 1만4000t 처리규모의 반류수 처리시설이 운영중인 경기도 남양주시 진건푸른물센터를 방문했다.

특히 진건푸른물센터 시설은 국내 적용된 최대 규모의 GJ-R장치로, 간단한 운영 방식과 우수한 처리수질로 남양주시로부터 큰 호평을 받고 있다.

이날 현장 실사를 마친 엘리에 엘 가산 ㈜메카니카 디자인 대표는 대용량 시설에서 오염된 하수가 빠르게 정화되는 과정에 감탄을 금치 못하며, 다양한 분야에 적용 가능한 GJ-R기술의 성능과 장점에 대해 매우 높이 평가했다.

특히 이동식 급속수처리차량에 대해 높은 관심을 보이며, 레바논 현지 물 부족지역을 순회하며 정수하는 방안을 비롯해 현지 실정에 맞는 수처리 장치의 제작과 운영에 경주시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주낙영 시장은 “경주시에서 개발한 GJ-R이 해외사업 진출 우수기술로 중앙 정부는 물론 인도네시아, 브라질, 콜롬비아, 인도, 필리핀 등 해외물산업 시장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며 “이러한 관심이 직접 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해외 전담인력 보강을 비롯한 도전적이고 혁신적인 연구개발 투자를 통해 국내외 물산업시장을 적극 공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기환 기자

    • 황기환 기자
  •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