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충섭 "기업체 어려움 직접 듣고 처리할 것"

김천 지역 상공인 간담회서 밝혀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29일 18시29분  
김충섭 김천시장이 29일 계양정밀(주)을 방문해 직원들과 이야기를 하고 있다. 김천시
김충섭 김천시장이 김천 지역 상공인 간담회에서 약속한 기업 현장 방문 및 소통 실천에 나섰다.

김 시장은 29일 계양정밀(주)을 방문해 직원들과 구내식당에서 점심을 같이하며 이야기를 나누었다.

“경기침체, 최저임금 인상 등 기업체에 산적해 있는 어려움을 나 몰라라 할 수 없어서 이렇게 현장을 찾게 됐다”고 밝힌 김 시장은 “앞으로는 좀 더 자주 방문해 기업체의 어려움을 직접 듣고 처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계양정밀은 김천시에 본사를 둔 자동차 엔진 부품 생산업체로 2015년 김천시에서 ‘내 고장 TOP 기업’으로 최초 선정됐다.

또한 고용노동부 선정 2018년 청년친화 강소기업 선정, 2016년부터 중국에도 수출을 시작하는 등, 일자리 창출은 물론 국내외를 넘나들며 시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김 시장은 오는 8월 30일 ㈜재영, 9월 7일 유한킴벌리㈜ 등을 방문해 시민 모두가 행복한 김천 실현을 위한 첫 번째 과제인 일자리가 풍부한 경제도시 건설을 위한 지속적인 소통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