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울릉군, '관광활성화 대토론회' 개최

박재형 기자 jhp@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29일 21시45분  
‘2018년 관광활성화 대토론회’에 참석한 전문가들이 울릉군 관광육성에 대한 정책과 비전에 관한 토론회을 갖고 있다.
울릉군(군수 김병수)은 ‘2018년 관광활성화 대토론회’를 지난 28일 울릉군민회관에서 개최했다.

‘울릉관광 활성화’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토론회에는 울릉관광의 현주소를 가장 잘 아는 전문가와 현업종사자가 150여명이 참석해 열띤 토론을 벌였다.

이번 토론회는 민선7기 김병수 군수의 주요 공약 중 하나인 관광산업 육성에 대한 해당 분야 전문가들이 구체적인 정책방안들을 제시해, 향후 민선7기의 주요 정책방향을 엿볼 수 있는 계기가 됐다.

특히, 김병수 울릉군수는 “최대한 현장 종사자들이 말씀을 많이 주셨으면 좋겠다. 오늘 전문가와 함께 담당자들도 참석했으니, 저와 함께 현장의 목소리를 많이 듣고 가서 구체적으로 정책에 반영하는 것을 고민해보자”고 말하며, 현장의 목소리의 중요성을 재차 강조했다.

토론에 참석한 다양한 분야의 현업종사자들이 애로사항과 정책들을 건의했고 이에 대해 전문가와 담당공무원의 답변이 즉석에서 진행하고 김병수 울릉군수는 몇몇 제안과 건의는 즉석에서 구체적인 검토와 지시로 원스톱 행정을 방불케 했다.

한편, 경북관광공사 강정근 마케팅사무처장은 ‘울릉관광 진단과 활성화 방향’이라는 제목으로 울릉관광의 현실과 앞으로의 과제를 발제했다.

이날 진행된 토론을 통해, 그동안 울릉군에 산재한 관광자원을 연계해 콘텐츠를 더욱 발전시키고, 역사·문화·자연생태와 기타 산업의 다양한 관광자원들을 활용한 융복합 관광콘텐츠를 개발하자는 공감대와 울릉관광 재도약의 바람을 모았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형 기자

    • 박재형 기자
  • 울릉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