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지방경찰청, 불법무기류 자진신고기간 운영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31일 10시06분  
경북지방경찰청(청장 김상운)은 불법무기류로 인한 테러 및 범죄 가능성을 미리 방지하기 위해 관계 부처인 법무부, 국방부, 행자부와 합동으로 9월 한 달간 불법 무기류 자진신고 기간을 운영한다.

경북지방경찰청은 이번 자진신고 기간 국민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키 위해 전단 등 유인물 배포, 언론매체 활용 등 다양한 홍보활동을 병행하여 추진할 예정이다.

신고 대상은 허가 없이 소지하고 있거나 소지허가가 취소된 총기, 화약류(폭약·화약·실탄·포탄 등), 도검, 분사기, 전자충격기, 석궁 등 불법무기류 일체다.

신고 방법은 모든 경찰관서 또는 각급 군부대에 본인 또는 대리인을 통해 불법무기류를 제출하면 된다.

또 전화나 우편으로 신고한 뒤 현품은 추후 제출할 수도 있다.

이번 자진신고 기간 내 신고한 사람에 대하여는 불법무기의 출처는 물론 불법소지, 은닉에 따른 형사책임을 묻지 아니하고, 자진 신고한 사람이 신고한 무기류의 소지를 원하면 법적 절차에 따라 소지허가를 받을 수 있다.

경찰 관계자는 “불법무기류를 소지할 경우 10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 원 이하의 벌금으로 처벌될 수 있으니 이번 기간에 모든 불법무기류를 자진 신고해 주길 바라며, 아울러 주변에 불법무기류를 소지한 사람을 발견한 경우 바로 112 또는 가까운 경찰관서에 신고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경북지방경찰청은 자진신고 기간 종료 후, 10월 한 달간 불법무기류 집중 단속을 시행할 계획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

    • 이상만 기자
  • 경북도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