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개발공사, 디지털 건설장비 활용방안 발표회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03일 18시17분  
▲ 3일 오전 강당에서 100여 명의 전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드론의 기본원리와 활용’과 ㈜영신디엔씨기술연구소 최평호소장의 ‘4차 산업혁명의 미래를 여는 디지털 건설장비의 활용 방안’ 그리고 ‘드론공간정보를 이용한 건설분야 활용방안’으로 3주제의 전문가가 나서 발표했다.
경상북도개발공사(사장 안종록)가 건설산업 분야의 ‘디지털 건설장비 활용방안’을 위한 발표회를 열었다.

3일 오전 강당에서 100여 명의 전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드론의 기본원리와 활용’과 ㈜ 영신디엔씨기술 연구소 최평호 소장의 ‘4차 산업혁명의 미래를 여는 디지털 건설장비의 활용 방안’ 그리고 ‘드론 공간정보를 이용한 건설분야 활용방안’으로 3 주제의 전문가가 나서 발표했다.

최근 드론 산업 분야 기술력의 급격한 발달로 드론을 활용한 다양한 융합산업이 급부상하고 있는 가운데, 특히 건설산업 분야에서의 활용 방안으로 ‘스마트 건설현장 통합관리시스템’이 주목받고 있다.

스마트 건설현장 통합관리시스템은 드론의 촬영 영상과 기존의 지리정보, 설계도서, 용지 및 지장 물 현황, 지하매설물의 정보 등 다양한 데이터와의 융합을 통해 현장 내 시공품질 향상 및 관리 능력을 증대하고 아울러 각종 재난에 대비할 수 있다.

또 현장 내 시공자의 보이지 않는 사각지대 및 어려운 위험지역 등에 실시간으로 직접 투입돼 시공자 및 관리자의 눈과 같은 역할을 담당할 수 있다.

안종록 경상북도개발공사 사장은 “미래의 건설 산업 분야에서 드론의 기술력을 활용한 스마트건설관리시스템의 효용성을 강조하고 조기에 도입될 수 있도록 공사가 선도적인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

    • 이상만 기자
  • 경북도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