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월성원전 누키봉사대, 양남 나산초 학생 대상 아톰공학교실

과학원리 쉽게 전달해 미래 과학자 양성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04일 18시49분  
▲ 월성원자력본부 누키봉사대가 4일 양남면 나산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지식나눔 봉사활동인 ‘아톰 공학교실’을 시행하고 있다.
월성원자력본부 누키봉사대는 4일 양남면 나산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아톰 공학교실’ 지식 나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아톰 공학교실은 공학기술자가 대다수인 월성원자력 임직원들이 주축이 돼 주변 지역 동경주 3개 읍면(양남,양북,감포) 초등학생들에게 과학원리를 쉽게 전달, 과학꿈나무를 키우기 위한 사업으로 지난 2005년부터 14년째 시행되고 있다.

올해에는 지난달 30일 감포초등학교를 시작으로 나산초(4일), 양남초(6일), 양북초(11일)까지 초등학교 5·6학년생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양수발전’이 주제인 이번 아톰 공학교실은 한 교실에 주교사 1명과 보조교사 4~5명이 한팀을 구성해 소그룹 활동으로 진행한다.

이에 따라 참여한 학생들이 직접 비눗방울 계전기를 포함한 키트의 조립을 통해 양수발전의 원리를 쉽고 재미있게 습득 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이에 앞서 이번 봉사활동에 월성원자력 봉사대 직원들은 지식 나눔 봉사활동의 질 향상을 위해 올해 상반기에 한양대 청소년진흥센터에서 실시하는 교사연수에 직접 참여해 양질의 교육법을 습득한 바 있다.

월성원전 부성준 대외협력처장은 “원전 주변 지역의 초등학생들이 아톰공학교실을 통해 과학에 흥미를 가지게 되면 좋겠다”면서 “이 학생들이 추후 원자력 산업은 물론, 미래 대한민국의 과학 산업을 선도하는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기환 기자

    • 황기환 기자
  •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